시카고뉴스

조회 수 2293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SungJWooMeeting_BookCellar (1).JPG


지난해 스코키시에서 열렸던  CTIS (Coming Together in Skokie)의 주제 작가로서 초대 받아 왔던 ‘Everything Asian’의 작가, Sung J. Woo (한국명 우성준)가 그의 최근간이며 두번째 작품, ‘Love, Love’로 지난주 전국 순회 여행의 일환으로 시카고시를 찾아 팬들을 만나 새 작품을 소개하는 만남을 가졌다.


이민 2세로 활발히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그는 뉴욕타임즈와 KoreAm 등 유수 잡지에 칼럼니스트로 기고하는 한편, 소위 디아스포라 문학이라 불리우는 그의 Korean-American으로서의 감성을 살린 에세이와 소설 등으로 작가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전작, ‘Everything Asian’이 미국으로 갓 이민온 11세 소년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이민 가정을 그린 작가 자신의 자전적 소설이라면, 이번 작품, ‘Love, Love’는 두 남매의 이야기가 서로 다른 인생과 가정 배경으로 그려지고 있다. 그러면서도 작가 특유의 유머감을 잃지 않으며 진실되고 탄탄한 구조로 이야기를 전한다.


지난  9 24() 저녁 7시부터 시카고의 링컨길에 위치한 Book Cellar (4736 N. Lincoln Ave. Chicago, IL 60625) 라는 아담한 카페 스타일 서점에서 그의 신간을 소개하는 팬들과의 만남을 가졌다. 간단히 자신을 소개하고 신간에 대하여 이야기하고 얼마간 그의 책을 읽고 질문과 답변하는 형식의 만남이었다. 전날 미리 도착하여 시카고 컵스의 야구 경기를 보았다고 한다.


‘Everything Asian’을 지은 아동문학가가 아니냐는 질문에, “주인공이 11세 소년이라는 것뿐이지, 아동문학을 쓴 것은 아니다. 여러 쟝르의 작품을 써보고 싶으며 가장 흥미있는 분야는 미스터리 소설을 쓰는 것이다. 세번째 작품을 지금 준비 중에 있는데 미스터리 소설이다.”라고 답변하는 그는, 그래서 계속 뉴욕타임즈 등에 그의 개인적인 일상 이야기, --주로 그의 어머니를 둘러싼 문화 차이에서 오는 가족 이야기를 쓰는 퍼즈널 에세이는 스테디하게 인기를 끈다고 한다.


작품 활동에서 특히 힘든 점이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시간 활용의 문제이다. 전작이 처음 작품 구상에서부터 시작한다면 

11년 걸려 나온 작품이고, 그후 두번째 작품이 6년 걸렸다. 다작을 내놓는 작가는 아닌 것 같다. 그러나 한 작품, 한 작품 하면서 시간을 줄이려 노력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팬들은 그의 작품을 구입하고, 개인적인 이야기를 하며, 친필 싸인도 받고 사진도 촬영하며 크진 않지만 알차고 오롯한 팬들과의 만남을 가졌다. 작년에 문화회관에서도 그의 작품을 읽고 북클럽 모임을 가진 것을 기억하며, 다음 작품도 출간 소식을 전해 줄 것을 부탁하며 악수를 나누었다.


Sung J. Woo는 코넬대학을 졸업한 후 뉴욕대학에서 MFA를 취득 후 지난 2009년에 첫 작품, ‘Everything Asian’을 출간하고 뉴욕타임즈 등 미국 주류 신문, 잡지 등에 칼럼니스트로 기고하며 작품활동을 하고 있다. ‘Native speaker’의 작가, 이창래 등과 함께 대표적인 디아스포라 문학가라 할 수 있다. 그의 작품의 특성은 이민 가정과 이민인들의 이야기를 진실되게, 그러나 위트와 유머러스하게 그리는 유쾌하며 밝은 감성의 작가이다.


SungJWooMeeting_BookCellar (2).JPG

  • ?
    관리자 2015.09.27 20:42
    Sung J. Woo의 두 작품 모두 문화회관 도서관에 소장되었습니다. 읽고 싶은 분들은 대출해 가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5 시카고 한인여성회 첫 신년모임 file 관리자 2016.01.17 1983
74 시카고 한인 신하영씨, ABH 로부터 2015 최우수 의사로 선정돼 file 바울 2016.01.04 1905
73 2015 " Merry Merry Chicago with The Von Trappes” file 바울 2015.12.28 2068
72 리틀 올 코리아와 함께 즐거운 크리스마스를~~ file 바울 2015.12.02 2030
71 문화회관 학생 미술대회 시상식과 전시회 file 관리자 2015.11.12 2078
70 리틀 올 코리아와 함께한 감동의 무대! file 바울 2015.10.28 2455
69 여성회 댄스 페스티벌: 아름다운 춤의 향연과 함께 스트레스 확 날려 file 관리자 2015.10.27 2935
68 여성회 문화부 행사: 16세기 문예부흥, 르네상스 시대의 미술 감상 file 관리자 2015.10.23 1916
67 제 11회 시카고 목사부부합창단 정기 연주회 file 바울 2015.10.22 2838
66 2015 National Day @ Chicago History Museum file 관리자 2015.10.02 2538
» 디아스포라 작가, Sung J. Woo, 두번째 작품으로 시카고 찾다 1 file 관리자 2015.09.27 2293
64 'Homcoming Banquet' : 결신의 열매 맺다 file 바울 2015.09.21 2256
63 5K Run for Love: 사랑하는 마음으로 달려요 file 관리자 2015.09.18 2215
62 한인사회 복지회 청소년 정오 음악회 file 관리자 2015.09.17 2029
61 기적의 석침 치료 세미나!! file 관리자 2015.09.11 2478
60 믿지 않는 2세들을 전도하기 위한 'Coming Home Banquet' file 바울 2015.09.02 2000
59 시카고 한인여성회 16대 출범, 다같이 함꼐 가며 활발히 활동한다 file 관리자 2015.08.28 3626
58 중서부 한국학교 제 17대 회장에 윤현주씨 선출 file 바울 2015.08.24 2524
57 '타오르라, 변화하라, 회복하라', 2015 할렐루야 대성회 개최 file 바울 2015.08.03 2197
56 진안순 제32대 시카고 한인회장 당선증교부 file 관리자 2015.07.22 2410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 6 Next
/ 6